수원 맛집

|

정신없이쓰다보니

십분있음 퇴근이네요

 

아주 주관적으로 써봤습니다.

수원에 자취하는 회사선배들 드리려고 쓴거라 말투가 회사투네욬ㅋ



진미통닭 (팔달문)
역사와 전통이 오래되었고 전국적으로 유명한 수원 치킨골목에서
가장 탑에 랭크되어있는 치킨집입니다. 반반을 추천드립니다.
진미통닭 줄이 너무 길다면 그 옆에있는 용성통닭, 장안통닭 순서대로 추천드립니다.

 

 

보영만두(장안문)
역시 역사와 전통이 오래 되었고 이곳에 얽힌 많은 이야기가 있습니다.ㅋ
장안문에서 1번국도 방향으로 올라가시다 보면 좌측에 보입니다.
보용만두와 보영만두가 마주보고 있는데 빨간 간판의 보영만두가 오리지날입니다.
군만두와 쫄면 중간맛을 추천드립니다.

 

 

이모네 중앙닭발(인계동)
수원 유명 닭발집중에 하나입니다. 닭발은 별로 않좋아 하신다시니 넘어가겠습니다.

 

 

더 만족(인계동)
인계동 근방 족발집중엔 최고라고 생각합니다.
족발집답지 않게 깔끔하고 맛에서 압도적입니다.
다만 가격이 다른곳보다 아주 조금 비쌉니다.

 

 

두메산골(아주대)
부침개, 도토리묵, 막걸리 전체적으로 전부 맛있습니다.
황토로 만들어놓은 건물 독채라 분위기도 괜찮고
편안합니다.

 

 

본수원 갈비(우만동)
수원 양대산맥 갈비집 중 하나입니다.
가보정 갈비와 쌍벽을 이루는데 개인적으로 본수원갈비가 더 고기의 질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서빙하시는분들은 대체로 불친절합니다.
평일점심에는 갈비탕을 하고있으며 대단한 양과 맛입니다.
명절전에는 갈비찜도 양념해서 포장판매하고
LA갈비는 상시 판매하고있습니다.
그래도 최고의 고기를 먹을 수 있습니다.

 

 

가보정 갈비(인계동)
우만동의 본수원갈비와 쌍벽을 이룹니다.
고기의 질은 수원 양대산맥이라 거의 최고라고 보시면 됩니다.
본수원갈비 평일점심메뉴에 갈비탕이 있는 반면에
가보정에는 갈비 정식셋트메뉴가 있습니다.

 

 

유치회관(인계동)
수원에 선지해장국집중에 최고로 꼽힙니다.
인계동 이비스 엠버서더 뒷편에 위치하고있으며
해장할때 뿐만 아니라 배고플때도 적격입니다.

 

 

칠보면옥(수원역 AK플라자)
AK플라자 거의 꼭대기층에 위치해있습니다.
언제가셔도 식사시간대에는 대부분 줄을 서서 기다려야하지만
기다려서 먹을만큼 맛있습니다.
쟁반냉면 추천!

 

 

신사강정육식당(만석공원)
삼겹살에서 최고의 퀄리티를 자랑합니다.
사람이 항상 많아서 시끄러운게 흠이지만
정말 맛있고 질좋은 고기가 있습니다.
선지해장국을 반찬으로 제공하는데 그 맛도 굉장합니다.

 

 

박경규 항아리보쌈(신영통, 권선동)
박경규아저씨 TV출연후 급 확장을 했으나 그래도 본래의 맛 그대로를 유지하는중입니다.
보쌈은 물론 무김치 배추김치 전부 다 맛있습니다.
본점은 신영통에 위치해있고 분점들이 몇군데있는데
그중에서 권선동 영통구청 옆 상가에 있는 곳이 본점과 맛이 가장 흡사합니다.

 

 

수원만두(화성행궁 맞은편 뒷골목)
이름은 분식집같으나 중국요리집입니다.
중국사람이 운영하고있으며 탕수육, 군만두 등이 일품입니다.
아쉽게도 짜장면은 하지 않고있지만 면류 대부분이 개운하고 맛있습니다.
다른요리들도 대체로 다 맛있었는데 요리이름들이 기억나질않네요.

 

 

두꺼비집(수원역, 영통)
수원에서 가장 맛있는 부대찌게를 하는 집입니다.
본점은 수원역에서 경기도청방향으로 올라가시다보면 위치해있으며
영통에 분점을 냈습니다.
의정부에서 7살까지 살았지만 정말 의정부 못지 않은 맛이라고 생각합니다.

 

 

골목집(인계동 유치회관 옆)
유치회관 바로 옆건물에 골목집이라고 개고기를 수원에서 탑으로 잘하는 집이 있습니다.
어딜가도 마찬가지겠지만 수육은 양이 적지만 최고의 부위로 만듭니다.
간단히 탕드시러 가실때도 특으로 주문하시면
별도의 개고기를 무침형식으로 제공합니다.

 

---------------------


군포해물탕 (법원앞)


미스터 쉐프 (아주대)


마포본가


이서방 왕 족발 보쌈 (수원 터미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기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라꼴 잃어가는 6년  (0) 2013.10.20
스쿼트  (0) 2013.03.22
수원 맛집  (0) 2012.11.14
주차하는방법  (0) 2012.09.25
한줄 유머  (0) 2012.02.27
스크랩... 연애를 시작하는 사람들의 두 가지 접근 방식  (0) 2012.01.25
Trackback 0 And Comment 0